목회칼럼

  • >
  • 설교와칼럼 >
  • 목회칼럼
이름 관리자 이메일 arlovingch@gmail.com
작성일 2018.03.11 조회수 38
파일첨부
제목
하나님이 당신을 돌보십니다 [존 파이퍼 목사]
그러므로 하나님의 능하신 손 아래에서 겸손하라 
때가 되면 너희를 높이시리라 
너희 염려를 다 주께 맡기라 
이는 그가 너희를 돌보심이라
(베드로전서 5:6-7)

     미래에 대한 염려가 어째서 교만의 한 형태가 되는 걸까요? 하나님의 답은 아마 이럴 것입니다: “너의 주인, 너의 창조자인 나는 너를 안위하는 자이며, 너를 돌볼 것을 약속한다. 너를 위협하는 자들은 죽게 될 인간들일 뿐이다. 따라서 너의 두려움은 네가 나를 충분히 신뢰하지 않는다는 것을 말해 준다. 그리고, 나를 신뢰하는 대신에 자기 의존에 기울어져 있다는 것을 말해 준다. 따라서 너의 모든 두려움은 그것이 비록 미세한 떨림이라 하더라도 교만이 자리잡고 있다는 징표이다!”

     그렇다면 이에 대한 치료책은 무엇일까요? 자신을 의지하는 대신 하나님을 의지하십시오. 그리고 미래의 은혜의 완전히 충족적인 능력에 당신의 믿음을 가져다 두십시오. 우리는 베드로전서 5:6-7에서 염려는 교만의 한 형태임을 봅니다. 두 절 사이의 문법적 관계를 주목하십시오. “하나님의 능하신 손 아래에서 겸손하라 . . . [7절] 너희 염려를 다 주께 맡기라” 7절은 새로운 문장이 아닙니다. 종속절입니다. “겸손하라 . . . 너희 염려를 다 주께 맡김[으로써]” 즉, 당신의 염려를 주게 맡기는 것은 하나님의 능하신 손 아래에서 겸손하게 되는 방식이라는 것입니다.

     그러면 우리의 염려를 주께 맡기는 것이 왜 교만의 반대가 되는 것일까요? 왜냐하면 교만은 염려가 있다는 것을 인정하기 싫어하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교만은 비록 그것을 인정하더라도, 그 해결책이 자신보다 더 지혜롭고 더 강한 어떤 존재를 신뢰하는 것임을 인정하기를 여전히 싫어합니다. 다시 말해서, 교만은 불신앙의 한 형태이며 하나님의 미래의 은혜를 신뢰하기 싫어합니다. 믿음은 도움이 필요한 것을 인정합니다. 교만은 그렇지 않습니다. 믿음은 하나님께서 도와주실 것을 의지하지만 교만은 그렇지 않습니다. 믿음은 염려를 하나님께 맡깁니다. 교만은 그렇지 않습니다. 그러므로 교만의 불신앙과 싸우는 방법은 당신에게 염려가 있음을 인정하고 “하나님께서 당신을 돌보신다”는 미래의 은혜에 대한 약속의 말씀을 믿는 마음을 품는 것입니다.

       
번호 제목 게시자 게시일 조회
161 성령을 체험하는 방법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7.15 5
160 열매 없이 알리라 [김남준 목사] 관리자 2018.07.08 6
159 순종하기 힘들 때 인내하기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7.01 10
158 자랑할 거리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6.24 14
157 미래에 대한 믿음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6.17 16
156 참된 믿음 vs 거짓 믿음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6.10 19
155 누가 아브라함의 자녀인가?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6.03 23
154 예수님은 자기 양들을 아신다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5.27 16
153 온유함이란 무엇인가?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5.20 18
152 참된 지식이 더욱 큰 기쁨을 준다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5.13 30
151 순종의 동기에 대한 생각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5.06 34
150 바울의 구원은 당신을 위한 것이다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4.29 41
149 영원한 만족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4.22 34
148 이름이 거룩히 여김을 받으시오며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4.15 41
147 예수님을 기억하는 두 가지 방법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4.08 49
146 부활의 10가지 결과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4.01 41
145 하나님의 최고의 약속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3.25 42
144 기도의 느낌표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3.18 27
143 하나님이 당신을 돌보십니다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3.11 38
142 당신은 크게 은총을 입었습니다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8.03.04 39
  1 / 2 / 3 / 4 / 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