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칼럼

  • >
  • 설교와칼럼 >
  • 목회칼럼
이름 관리자 이메일 arlovingch@gmail.com
작성일 2017.06.11 조회수 67
파일첨부
제목
믿음으로 사는 삶 [존 파이퍼 목사]
이제 내가 육체 가운데 사는 것은
나를 사랑하사 나를 위하여 자기 자신을 버리신
하나님의 아들을 믿는 믿음 안에서 사는 것이라
(갈라디아서 2:20)

     믿음은 하나님의 주실 은혜와 잘 어울립니다. 믿음은 은혜의 자유와 완전한 만족함 안에서 충만합니다. 또, 믿음은 하나님의 영광스런 신실함을 바라보도록 합니다.

     이는 의롭다 함을 받는 믿음과 성화되게 하는 믿음이 서로 다른 별개의 두 가지 다른 종류의 믿음이 아니라는 중요한 의미를 갖습니다. 여기서 "성화"는 거룩하게 되는 것, 혹은 그리스도와 같은 형상으로 변화되는 것을 의미하는데, 의롭다 함을 받는 칭의 뿐만 아니라 거룩하게 되는 성화도 모두 은혜로 되어지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우리 삶이 거룩해지는 성화 또한 믿음으로 말미암는 것이어야만 합니다. 믿음은 은혜와 연결되게 하기 때문입니다. 즉, 믿음은 은혜와의 연결을 형성하고, 은혜를 받고, 이를 순종의 능력으로 삼게 하고, 나아가 인간의 헛된 자랑으로 은혜가 무효화하지 않게 지키는 영혼의 행위입니다.

     바울은 본문에서 믿음과 성화간의 관련성을 명확하게 진술합니다: "믿음 안에서 사는 것이라!" 성화의 삶은 믿음 안에서 사는 것입니다. 다시 말하면, 성화는 성령에 의한 것이며 동시에 믿음에 의한 것입니다. 이는 성화가 은혜에 의한 것이며, 동시에 우리 믿음에 의한 것이라는 뜻입니다. 성령은 "은혜의 영"(히브리서 10:29)이십니다. 하나님께서 우리를 거룩하게 만드시는 것은 그분의 영의 사역입니다. 하지만 성령은 복음에 대한 믿음을 통해 사역하십니다.

     의롭다 함을 받게 하는 믿음이 동시에 성화되게 하는 믿음이기도 한 이유는 칭의와 성화는 두 가지 모두 주권적 은혜의 사역이기 때문입니다. 둘은 같은 종류의 사역은 아니지만, 둘 다 모두 은혜의 사역입니다. 성화와 칭의는 "은혜 위에 은혜"입니다.

     값없는 은혜에 따르는 필연적인 결과가 바로 우리의 믿음입니다. 만약 칭의와 성화가 모두 은혜의 사역이라면, 이들 모두 겸손한 믿음으로 이루어지는 것은 자연스러운 귀결입니다.
       
번호 제목 게시자 게시일 조회
131 기뻐하신 사람들 중의 평화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12.17 32
130 동방박사들을 위한 메시야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12.10 39
129 양심을 깨끗하게 하는 유일한 길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12.03 49
128 감사의 중요성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11.26 40
127 염려가 찾아올 때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11.19 55
126 우리는 그의 집입니다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11.12 58
125 흘러 떠내려갈 위험성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11.05 45
124 근본적인 보상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10.29 56
123 겸손하게 낮추셔서 고쳐 주시는 하나님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10.22 62
122 하나님을 섬기는 데 있어 주의할 점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10.15 51
121 하나님이 일하시게 하라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10.08 59
120 하나님의 능력으로 담대하게 사십시오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10.01 65
119 아직 충분히 쾌락주의적이지 않음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09.24 27
118 유일하게 지속되는 기쁨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09.17 59
117 하나님이 주신 대적들과 믿음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09.10 63
116 인생의 절정에서 겸손을 구하는 기도 [피터 마샬 목사] 관리자 2017.09.03 76
115 알칸사 사랑의교회 정회원 가입 절차 관리자 2017.08.06 144
114 우리는 은혜로 사역합니다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07.30 94
113 사명, 생명보다 더 중요한 것 [존 파이퍼 목사] 관리자 2017.07.23 94
112 그의 생각 [조준모] 관리자 2017.07.16 89
  1 / 2 / 3 / 4 / 5 /